Krugerbrent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新年快乐 !

written by mast

본문

 

935ba3d05f7433f8ec1339f4d65308fc_1455496 



중국의 휴가가 시작이 됐다

 

사실 중국 대도시에서는 주 5일 근무가 확산이 되었지만 농촌에서는 아직까지 그것이 힘든 것 같다

토요일, 일요일도 출근을 해야 하고 한달에 한, 두번 쉬기가 쉽지가 않지만 중국 춘제야 말로 정말 마음편히 쉴 수 있는 기간이다

 

중국에서는 춘제를 시작으로 단오, 5월1일, 10월1일 이렇게 대규모 휴식이 있지만 춘제기간이 제일 길고 가장 큰 중국 최대의 명절인 듯 하다

1년에 한번 고향를 가는 시간 이지만 지금은 그래도 열차 편이나 운송수단이 많아 졌지만 처음 중국에 갔던 십여년전은 가고 오는데도

삼, 사일이 걸렸다고 한다

 

우리가 이우에 있었으면 아마도 휴가 기간이 거의 한달이 되었겠지만 이곳으로 이사를 와 이곳 현지인들을 고용하다 보니 기간은 훨씬 줄었다

우리의 휴가 기간은 2월 3일부터 14일까지다  

2월 2일 오전부터 청소를 시작으로 오후에는 선물 증정식과 급여 결산의 시간이 있다

 

935ba3d05f7433f8ec1339f4d65308fc_1455496 

다른 공장은 잘 모르겠지만 어쨋던 우리만의 방법으로 중국 사장이 모든 직원들에게 선물을 준비했다

 

젠빙을 만들 수 있는 가루, 술, 물고기 그리고 하나는...잘 모르겠다 

사실 이것 보다는 그들이 기다리고 있는 것은 춘제 기간에 만나게 될 가족들일 것이다

그들은 그나마 이곳에 남아 공장에 출근 할 수 있지만 많은 가족이 떨어져 살 수 밖에 없는 현실이기에 1년에 한번 가족을 만나는 시간을 위하여

일주일 내내 음식을 준비한다고 한다 

원래는 4일부터 휴식에 들어가려고 했는데 출고를 하고 대 다수 직원들이 몸은 공장에 있지만 마음은 다른 곳에 있어서 어짜피 생산량도 잘 안나오고 해서

그나마 하루 일찍 쉬기로 결정을 한 듯 하다

 

사실 중국에서 공장을 하는 것은 한국식도 중국식도 아닌 그냥 절충식이다

로마에 가면 로마법에 따르라 했는데 그게 사실 그냥 사장 맘데루다

 

내게 불리하면 한국식이고 내게 유리하면 중국식이다

 

이건 분명히 고쳐야 하는데 사실 몇 가지 문제점에 대하여 손을 보려 했는데 불만이 많다 하지만 어찌되었건 고쳐야 하는 부분이 많다 

너무 정당한 걸 잘 몰라서 요구를 못하는 경우도 있고 그 요구가 나만의 요구가 될까봐 말을 못하는 경우가 많다

 

그들이 노동을 하여 정당하게 돈을 버는 건 권리이고 그 권리를 지켜줘야 하는 건 회사인데 회사는 회사의 이익을 위해서 암묵적으로 모른체 하는 경우가 있다

나도 역시 그 범주에 속하는데 그걸 고치는게 쉽지가 않다 

공정함을 잃지 않으려고 노력을 하는데 그 공정함의 잣대가 자꾸 회사를 위한 방편이 되는 것 같아 좀 안타까울뿐이다

 

하지만

내 결심한 바가 있어 춘제 이후에 뭔가 좀 변화를 해보려고 한다

 

진짜 2015년이 이제 지나가고 있다

2015년 마지막 컨테이너를 싣고 이젠 춘제 이후에는 2016년이 새로 시작이 된다

 

2015년 1월에 이곳 산동으로 공장을 이전 했는데 벌써 몇년은 지난 듯 하다 그 만큼 이곳이 이제 적응이 완전히 된 듯 하다 

올해 마지막 컨테이너를 싣기 위해 아마도 몇일 째 야근을 했을 것이다

컨테이너 물건들은 아마도 이삼일 후 한국에 도착을 하는데 한국 시점으로 설 이후에나 컨테이너를 열어야 할 듯 하다

 

2016년엔 모두가 건강하고 돈도 많이 버는 한 해가 됐으면 좋겠다

 

친옌핑, 안국민, 황보, 친옌후이, 전샹메이, 친옌표, 멍 그리고 수 많은 공장 식구들로 인하여 우린 따뜻한 한해를 보냈다

다가오는 2016년은 우리 모두에게 기억되는 한해가 되었으면 한다

 

모두...수고가 많았다 그리고 고생도 많이 했고 어쨋던 십여일 정도지만 춘제기간에 행복하게 잘 지냈으면 한다

 

가족을 위해 그리고 미래를 위해 모두 행복한 춘제 기간이 되었으면 한다

 

新年快乐  !

 

mast 중국 총경리 친옌핑

2006년 상해 법인에 입사하여 생산관리와 회계, 디자인 분야를 거쳐 지금은 상해 법인의 총경리를 맡고 있다.
그녀는 정확하게 불량을 구별한다.
그리고 어떻게 수 많은 인원을 관리 해야 하는지도 알고 있다. 그녀의 가치는 상상을 넘는다.

Tel : 86 13867938735 QQ : 854085527